최신보험뉴스

보험 서비스 사각지대 계층인 고령자와 유병력자를 위해 지난 4월 보험업계와 금융당국의 협의 후 출시된 유병자보험이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끌어냈으며 유병자보험 시장이 점차 확대되고 있습니다.

더욱이 유병자보험 초기 고령자와 유병력자를 대상으로 하기에 손해율이 높을 것이라 예상했었지만 의료기술 발전으로 질병 관리가 쉬워 리스크의 통제를 할 수 있었기에 당초 예상한 바와 비교한다면 손해율이 급격적인 증가폭을 보이고 있지는 않습니다. 이러한 추세를 반영하여 유병자보험 시장 점유율을 확보하기 위한 보험사의 적극적인 마케팅이 큰 화제가 되고 있는데 보험 인수심사 기준을 완화하며 추가적인 특약을 통해 여러 이점을 소비자에게 주고자 해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받으므로 이런 적극적인 마케팅이 보험업계 전반으로 퍼지려고 하는 추세를 보입니다.

만 보험업계 일각에서는 이런 적극적인 마케팅이 유병자보험 시장의 점유율을 확보하고 보험사의 성장을 부르지만, 고령자와 유병력자를 대상으로 하는 보험의 특성상 손해율 악화로 인해 갑작스럽게 어려움이 닥칠 수도 있을 것이라는 우려를 보입니다.